이글루스 로그인


1쿨 완료(13화)까지 보면서 못다한 더블오 시즌 2 딴 얘기

1. 성우 관련.

_ 이노베이터에는 정말 후덜덜급의 성우님들만 잔뜩 모여있음. 힐링의 카와쇼 미즈키상을 제외하고는 박로미, 사이가 미즈키, 오키아유 료타로. .... 앞으로 나올 것으로 보이는 디바인은 과연 누구? 뭐, 무섭게 잘 나오지 않을까.

_ 후루야상의 무기질한, 그러나 젊은 목소리의 매력이 한껏 느껴진다. 이런 톤의 목소리도 있구나.. 하는 별세계(좋은 의미)를 맛보면서 와우, 싶은 것이.. 나야 예전의 후루야상은 못 봤으니 잘 모르지만 최근에는 의외로 접하는 작품들이 나오면서 새롭게 보고 있다.

_ 애뉴가 시라이시 료코라서 아주 훈훈해 하고 있음. 이 아가씨도 좀 잘 되어야 되는데.. 하야테나 절대가련 같은 애니 뿐만 아니라 다양하게 활동을 넓히면서 부상하길 바란다.

_ 하치쿠로를 통해 카미야상을 접하게 된 입장에서는 너무도 에로하여 무서운 BL 보다는 오히려 이런 쪽이 낫다. 시즌 2 들어 인간적인 면모를 동시에 갖추게 되었고, 그러면서도 침착함을 잃지 않는 특유의 목소리와 연기가 참 좋더라.

_ 놀라보게 연기가 는 이리노 미유. 의뢰로 좀 불편한 시라토리상(예전에 리바이어스 때는 비슷한 톤이었는데도 괜찮았다고 생각했었..;;), 햣코나 소울 이터에서의 연기로 인해 그 갭이 참 으음...;;; 하고 있는 네야상(원래 좀 많이 좋아했던 분인데 아아.. 지나친 다작은...;;), 그리고... 쿠기밍은 여전히 사랑스럽다. 후후. 아, ... 후지와라상이야 워낙 연기를 잘 하시니 뭘 해도 좋지만 기왕이면 에우레카의 홀랜드같은 역할이 더 좋다는 개인적인 취향.

2. 이것저것 딴 소리.

_ 알렐이의 공기 바이러스. 메멘토모리 작전에서도 톨레미의 추진력으로만 쓰고..;; 저번에는 유송함 호위로 나가서 등장도 없고.. 할렐이가 좀 날뛰어줘야 하는 거란 말인가! .. 알렐이따라 여친인 마리도 공기. 안습.

_ 미스터 무사도... 아... 님아제발점;

_ 리제네는 리본즈와 좀 다른 속셈이 있는게 아닐까.. 싶은 생각도 막 들면서. 흠.

_ 이 시점에서 가장 짜증나는 인물은 역시 왕류밍. -_- 이 여자 뭐야.

_ 네나가 어떻게 나올려나...

_ 못난 남자 빌리. 친구도 이상한데, 얘도 좀..;; 포니테일하는 거 보면...;;;;;

_ 근데 정말 바깥 우주의 존재와 접촉하는.. 그런 게 나올까? 아, 글쎄.

3. 왜 지금까지 밀렸을까.

개인적으로 바쁘기도 했고, 생각을 많이 해야 하는 주목의 애니이기 때문에 왠지 부담이 되었던 게 사실. 거기다 토6 애니가 일5 애니로 바뀌면서는.. 일요일이라는 방영 시간 때문에 문제가.. 토요일 저녁에 방영이 되면 설사 토요일 밤에 못 보고 감상을 쓰지 못하더라도 일요일이라는 시간이 남아있는데, 일요일 저녁이면 당일 보지 못했을시 월요일로 미뤄지기 때문에 여러모로 곤란했던 것. 그런 이유로 코드기어스 R2는 절반 이상을 제대로 보지 못한 채로 넘겼던 전력이 있다. 뭐.. 이쪽은 딱히 더블오처럼 나중에라도 제대로 챙겨봐야 할 필요가 없었고(..사실이 그렇다;), 대충 사건만 챙겨도 무리가 없었으니 다행이지만.

늦게라도 1쿨 분량이 끝난 시점에서 더블오를 따라잡을 수 잇어서 개인적으로는 다행이고, 1월 신작이 시작되기 전에 정리가 되었으니 다음 화부터는 차근차근 방영 시점에 맞춰 볼 생각이다.

by 찬물月の夢 | 2009/01/01 03:53 | 냉정 : 열정 = 1 : 1의 アニメ | 트랙백 | 덧글(1)

트랙백 주소 : http://digitalis.egloos.com/tb/479773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Hineo at 2009/01/01 15:37
원래 후루야 토오루씨가 예전부터 활약한 성우이긴 합니다만... 슈퍼로봇대전으로 먼저 안 후루야 토오루씨일지라도 OO의 리본즈와 망량의 상자의 쿠보 슌코 연기는 좀 독특한게 사실이죠.

가장 유명한 퍼스트 건담의 아무로 레이 역의 경우, ...당시 나이가 나이라서 '찌질에 아무 것도 모르는 아이'의 인상이 크고, 역습의 샤아 정도까지 가면 어느 정도 '정의의 우리편' 연기에 가까우니까.(열혈 연기도 은근히 좀 하십니다(...))

작년(...이제 해 바뀌었으니) 본 애니 중 가장 지금까지 기억했던 후루야 토오루씨의 이미지에 가까운 배역은 아무래도 월드 디스트럭션의 톳피라고 생각. 근데 이 톳피도... 그 예전의 후루야 토오루씨 이미지가 아니라 그걸 또 '개그용으로 비튼' 배역인지라...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