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스 로그인


태그 : 히라카와다이스케

최근 취미 생활 웅얼웅얼..

1. Dies irae 드라마CD 대충 다 들었다.
음... 게임에 대한 정보 대략적인 거 이해하고 쭉 들으니까 얼추 알 것 같은 흐름. 계속 루프되는 상황인 듯.
시대적으로는 1차 대전 - 2차 대전 - 현재니까 19, 20, 21세기로 시간차가 엄청나게 나는 건 아니고. 최신 OST에 수록된 로터스네 이야기는 가슴이 미어졌다. 현재 일본 쪽은 응, 그렇구나, 했고, 처음 만나는 시기도 그렇게 힘들진 않았지만..

멜, 로터스, 렌... 울 오빠는 공식으로는 3명, 실질으로는 4명 이상이라 난 햄볶았지.. +_+

2. 장미빛 인생.. 다 들었다.
새삼, 코노하라 나리세는 '인생을 거는 사랑'을 쓰는 구나.. 라는 생각이 들더라. 어찌됬건 다들 그렇게 사랑을 하는 거니까.. 상자 시리즈, 콜드 시리즈(아아, 토오루).. 다들 그렇다는 생각이, 시디를 들으면서 물씬물씬. 모모도, 론도... 아우 참. 그 못난 모모를 폭풍간지욧칭님이 정말정말 훌륭하게 소화해줘서 감동받았다. 이번 달 시디들은 대체로 괜찮네. 미키상X히라링 시디도 진짜... 미키상의 놀라운 연기 덕분에 격침했고..

진짜 괜찮고, 성우진 잘 나온 시디 위주로 챙겨야지.. 싶다.
내키지 않는 시디 듣는 거 보다 훨 좋음.

3. 시크릿 포션 4권(앰버님) 완결난 거 확보.

앰버님 신작 나오기 전까지는 한동안 까먹고 있어도 될 듯(웃음).

4. 이미 알고는 있었지만..

하쿠오우키 OVA 시리즈, 전5권으로 올 여름에 발매한다고.
히지카타, 오키타, 사이토, 토도, 하라다편으로.

2기가 다 죽는 루트여서... OVA는 팬들 기분 좋게 서비스를 해 주면 좋겠네. 흠흠.

5. 설정덕 작가가 선사하는 둔기 라노베(;;) '경계선상의 호라이즌'이 선라이즈에서 기획 중이라더라.

BONES도, 선라이즈도.. 라노베 애니화라는 대세의 흐름을 타는가.. 싶어서 복잡미묘한 감정. 라노베 중에서도 좋은 작품이면 이런 상황에서 발굴되는 경우도 있어서(듀라라라의 나리타 료고, 토라도라의 타케미야 유유코 등) 늘 말하지만 '다양성' 측면에서는 바람직한 현상인데, 그게 또 요새는 라노베 쪽으로 지나치게 쏠리는 것 같은 게.. 으음. 저 작품도 설정 가득, 둔기.. 인 점 말고는 나쁜 소리는 안 들리는 듯 하니 작품 자체에 대해서는 기대됨.

항상 주장했던 것처럼.. 애니의 새 피는 숨겨진 좋은 레이디스/순정 계열 만화랑 여성향 계열 만화 쪽, 괜찮은 라이터 중심의 게임 등일텐데.. 이쪽은 아무래도 몇 가지 애니화하기에 난점들이 좀 있고, 주류 애니의 주된 소비자 층의 테이스트와 약간 안 맞는 부분도 있어서 애니화가 활발하게 되지는 않더라. 뭐, 간간히 애니화가 되면서 새로움을 수혈은 하고 있기는 하지만.. 라노베 애니화 홍수 틈에서 그래도 하나의 새롭고, 신선한 물 줄기로 작용을 하기에는 무리가 있을려나.. ㅠㅠ.

by 찬물月の夢 | 2011/02/15 23:55 | 냉정 : 열정 = 1 : 1의 アニメ | 트랙백 | 덧글(1)

2011.02.09.

1. 겨울에 먹는 신선한 대게도 꽤나 좋더라. 호호..

2. 은혼 초기에 사카모토 등장화를 봤는데, 아우, 미키상미키상미키상. 엉엉. 어쩌지, 너무 좋...!!

그리고 스나하라 토우코상 원작 言ノ葉ノ世界도 듣기 시작했다. 미키상X히라링 커플링이고, 전작 言ノ葉ノ花의 패러렐. 해서 카미야상, 오노도 다른 캐릭터로 나온다. 음.. 같은 스나하라상 원작이었던 恋のはなし에서도 미키상이 요런 비슷한 계열의 캐릭터였는데, 뭐랄까, 스나하라상의 이런 캐릭터를 정말이지 완벽하게 묘사하셔서 아직 이 시디 듣기 시작한지 얼마 안 됬는데도 엄청 감동받고 있다. 딱 미키상을 위한 캐릭터랄까.

스나하라상 작품은 많이 읽진 않았지만, 은근하게 괜찮아서 앞으로 계속 시디를 만들어주면 좋겠다. 특히 Atis, 아베상 연출로 해서 좋은 성우진으로 해서 내면 진짜... 좋을 듯. 흑흑. 이번 작품도 아베상과 미키상의 해석이 너무 완벽해..!!

3. 급하게 뛰어가다가 눈 올 때도 안 미끄러졌는데, 성대하게 미끄러지고 말았..;;
양쪽 무릎도 다 부딪히고, 아아.. 내일 엄청나게 쑤실 듯. 이건 정말 명백...;;;; 파스 대비대비.

4. 오빠.. 작년 2010년에 발매된 오토메 계열 게임 출연 최다라고. 이식을 포함하든, 아니든.
우와. 대단해!!

내 기억에.. 메인 주인공 캐릭터보다는 서브 캐릭터 쪽이 더 많았던 것 같긴 하지만, 오토메 계열 게임 신작 정보 뜨면 꽤 많이 이름이 포함되어 있었던 걸 생각하면 맞는 말일 것 같다. 오토메 계열 게임 말고도 그.. 여성향 낭독 시디 쪽도 엄청 나왔었던 기억이. 후후.

5. 쿠사마 사카에는 원서로 사기엔 애매하고, 라이센스는 꼬박꼬박 나오긴 하지만 은근 늦게 나오는 편이라.. 그래도 요즘에는 쿠사마 사카에라든가, 나카무라 아스미코라든가, 좋은 작가들 작품을 삼양에서 잘 내줘서 좋다.

by 찬물月の夢 | 2011/02/09 23:21 | 영양가없는 잡담 | 트랙백

[성우진] 2011년 4월 마린 신작

2011년 4월 27일 마린 발매

3軒隣の遠い人(스즈키 츠타 원작)
히노 사토시 X 노지마 히로후미, 히라카와 다이스케, 스즈키 타츠히사, 하타노 와타루 외.

.... 이거 마린 사이트에 작품 뜬 지 얼마 안 된 건데, 엄청 빨리 성우진 결정이네. 홈피 쪽에는 정확하게 정보가 안 올라가긴 했지만, 믿을 수 있는 루트에서 가져온 거라 맞을 것 같다. 조만간에 제대로 마린 쪽에 정보 올라보면 다시 체크할 예정.

이 작품, 아마 내가 원서로 가지고 있는 듯 하니(?) 작품 확인해봐야지.. 히노상이 세메라니, 캐릭터를 보지 않으면 모르겠다. 커플링 자체는 신선하고, 히로형님 우케라서 아주 반갑다. 후후. 성우진 라인은 안정감있어서 나쁘지 않다고 생각.

스즈키 츠타도 좋은 건 좋지만 대체로 평범해서 미뤄뒀었지만, 한창 좋다고 생각할 때 아마? 원서로? 사둔 작품이라서.. 이럴 때 작품 체크하기는 좋군(먼산).

by 찬물月の夢 | 2011/01/24 00:03 | 달콤쌉싸름한 목소리 | 트랙백

등록된 포스트가 없습니다.
[새글쓰기] 메뉴를 눌러 새로운 포스트를 올리시기 바랍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